NEWS

케이타이거즈의 새로운 소식 및 태권도 정보를 게시하는 페이지 입니다. 

‘불후의 명곡’ 신유 “지난 우승, 나태주 덕분…나와 강진 선배는 병풍이었다” 웃음

조회수 95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사진=KBS2 방송 화면 캡쳐


신유가 지난 번 우승의 공을 나태주에게 돌렸다.

21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트롯 전국체전’ 과의 컬래버레이션 특집 1탄이 그려졌다.

‘트롯 전국체전’에서 서울팀 코치로 활약하게 될 신유는 지난 ‘트로트 남녀 대전’에서의 우승에 대해 “나태주 씨가 너무 잘했다”고 공을 돌렸다. 나태주는 "아니"라며 황급히 손을 내저었지만 신유는 “저와 강진 선배님은 거의 병풍 수준이었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했다. 이후 “지난 번 출연 때 강진 씨로부터 용돈 3만 원을 받았다는 에피소드를 공개했다”는 MC들의 말에 “그후로 선배님이 저를 피하시는 것 같다. 바로 앞 순서에서 무대를 마치시고 제 반대편으로 나가시더라”는 새로운 비화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나태주는 “오늘은 김수희 선배님의 ‘애모’를 선곡했다”며 “2절 초반까지는 앉아 있을 예정”이라고 말해 기대를 자아냈다. 

한편 KBS2 ‘불후의 명곡’은 매주 토요일 밤 6시 5분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출처 : http://pop.heraldcorp.com/view.php?ud=202011211824299480571_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