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케이타이거즈의 새로운 소식 및 태권도 정보를 게시하는 페이지 입니다. 

글로벌 태권도 시범단 K타이거즈, 명의도용에 법적대응 나섰다…고소장 제출

조회수 299

국기 태권도를 엔터로 승화시키면서 세계무대에서 주목받고 있는 글로벌 태권도 시범단 K타이거즈가 문모씨를 비롯해 4명에 대해 사기혐의를 포착, 법적대응에 나섰다고 밝혔다.

K타이거즈 측은 18일 "문모씨, 김모양, 소모씨, 김모씨 4인이 ‘K타이거즈’의 명의를 도용해 태권도사업과 부동산사업 등을 진행, 수억 원대의 사기행각을 펼친 정황을 포착했다. 이에 피해를 입은 40여 명 이상 피해자들을 도와 문모씨에 대해 지난 1월 고소장을 제출한 상태"라고 전했다.

피해자들은 문모씨에 대한 추가 혐의 부분과 나머지 3인에 대해서도 고소를 진행할 방침이다.

K타이거즈 역시 "문모씨가 상표권 일부를 취득해 사기 행각을 벌여 상표권 취득 무효 소송을 제기했다"고 전했다.

K타이거즈 측은 “대규모 피해가 예상되고 있는 만큼 더 큰 피해를 막기 위해 피해자 분들과 함께 4인에 대해 강력한 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이미 다수의 증거와 진술 등을 확보한 상태이기에 빠르게 법적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8 10:26:58   수정시간 : 2020/02/18 10:42:07